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열린광장
  • 보도자료
경북도, 양송이버섯 신품종 현장 품평회 소비자 큰 호응
부서명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등록일
2020-11-06
작성자
이미향 ( T. 053-320-0444)
조회
77
0
1
2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국내에서 육성한 양송이버섯 신품종의 우수성을 홍보하고자 10월 31일(토) 경주시와 공동으로 경주지역 관광명소인 동궁원에서 품평회 및 시식회를 가졌다.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양송이버섯 국산 품종의 자급률 향상을 위해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충청남도농업기술원과 함께 골든시드프로젝트(Golden Seed Project)를 진행 중이며 자체 개발한 국내 신품종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농가 보급률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경북농업기술원에서 자체 육성한 갈색양송이버섯 ‘단석1호’는 항산화성이 높고 저장기간이 길며 풍미가 좋아 소비자와 농업인들에게 큰 호평을 받았다.
또한 단석 1호는 뛰어난 저장성이 장점으로 현재 베트남으로 수출되고 있으며 도담 등 흰색양송이도 외관과 식미가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아 국내 육성 양송이품종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소비 확대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최기연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품평회 및 시식회를 통해서 우수한 국산양송이의 보급이 확대되길 기대하며 해외 수출 등 다양한 판로모색으로 갈색양송이버섯이 향후 경주지역의 대표적인 농산물로 자리매김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의]농업환경연구과  ☎053-320-0475
 
 
 
첨부파일목록
담당부서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담당자
이미향
전화번호
053-320-0444
최근수정일
2020.11.27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및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