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열린광장
  • 보도자료
경북농업기술원, 터키, 루마니아와 공동협력연구 성과 기대
부서명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등록일
2019-08-09
작성자
이미향 ( T. 053-320-0444)
조회
174
0
- 과수 선진국 루마니아와 수출용 사과, 신과종 육성 등 공동연구 활발
- 고급 유럽형 포도 품종 육성을 위한 연구 협력으로 경북 농업 수출경쟁력 향상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터키, 루마니아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주요 과종인 사과, 포도 등 신품종 육성 연구과제 평가와 중장기 협력 방안 협의회를 현지에서 가졌다.
협력방안 협의를 위해 곽영호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과 육종연구원 등 관계자들은 8월 5일부터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루마니아, 터키를 방문해 공동연구과제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우수성과 창출을 위한 발전 방향을 토론하였다.
먼저 과수 선진국인 루마니아의 과수재배연구소를 찾아 미하일 코만 소장과 현지 시험포장에서 사과, 프룬 등의 신품종 육성 현황을 살펴보고 양국 적응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경북농업기술원은 2014년부터 우수한 과수자원과 기술력을 가진 루마니아 과수재배연구소와 사과, 복숭아, 서양자두 신품종 육성과 국내 환경에 적합한 과수 대목 선발 연구를 시작했다.
특히 최근 국내 소비자가 좋아하는 중, 소과 사과 신품종 육성을 위한 공동 연구를 중점 추진하고 있으며 인적 교류 및 정보교환 등 활발한 연구활동으로 경북을 대표할 수출 유망품종이 나올 예정이다.
다음 일정으로 터키 얄로바 중앙원예연구소를 방문해 일마즈 보즈 소장과 간담회를 갖고 추진 중인 공동연구 과제인 ‘고품질 무핵 포도 및 체리 품종 육성’에 대한 연구성과를 확인할 예정이다.
터키 얄로바 중앙원예연구소와는 지난 2013년 터키 이스탄불에서 개최되었던 이스탄불시-경주 세계문화엑스포를 계기로 인연이 되어 2015년부터 수출용 버섯 신품종 육성을 위한 국제공동 연구 과제를 추진하여 신품종 ‘바위1호’(터키 카파도키아 지역 유명관광지인 버섯바위 브랜드 활용)를 탄생시켰다.
또한 2018년부터는 터키의 다양한 포도와 체리 유전자원을 활용하여 최근 국내에서 급증하고 있는 수입산 포도를 능가하는 씨가 없고, 당도가 높은 포도와 체리 신품종을 육성하기 위한 한-터키 생식용 포도, 체리 육종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곽영호 농업기술원장은 “과수 선진국인 루마니아와 형제의 나라인 터키간의 연구 교류협력으로 우수한 한국산 신품종이 육성되면 전 세계로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히며 “한-루마니아, 한-터키 공동연구에서 좋은 성과를 달성해 과수산업의 경쟁력과 농가 소득을 높이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원예경영연구과 053-320-0289
첨부파일목록
담당부서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담당자
이미향
전화번호
053-320-0444
최근수정일
2019.11.28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및 의견